주요서비스 바로가기 안내



좌측영역


실시간 인기 다운로드

정액권구매정액권구매 더보기

무한자유이용권
무한자유이용권
무한자유이용권

문제해결문제해결 더보기

무한자유이용권

"직원이 사장을 자른다?"…괴짜 사장의 리더쉽

logol 기사입력 : 2017-07-08 18:32원문보기


이번 주 SBS 스페셜에서는 괴짜 사장들의 새로운 리더십을 조명해본다.

◆ "대통령도 투표로 뽑는 마당에 사장은 왜 안 돼?"

설마 했던 일이 진짜 일어났다. 2017년 국민들의 '결정'에 따라, 리더가 바뀌었다. 2013년 한 회사에서도 엄청난 사건이 일어났다. 직원의 권리로, 사장이 퇴사 당했다.
   
2013년 재신임 투표를 앞두고, 직원들에게 80%의 신임을 얻지 못하면 사장 자릴 내놓겠다고 선언해 버린 신창연 대표는 직원들에게 ‘사장을 뽑을 권리’를 주었다. 틀을 깨는 독특한 회사 운영방침으로 업계의 관심을 한 몸에 받던 신창연 대표는 단 한 표 차이로 하루아침에 ‘잘린 사장’ 신세가 되었다.

◆ "직원이 원하지 않는 리더는 그만둬야 한다고 봐요"

그 날 이후, 3년 반이 흐른 현재. 사라졌던 신창연 전 대표를 다시 만났다. 두 달간의 접촉 끝에 겨우 만난 신창연 전 대표는 다부진 체격에 장발의 노랑머리, 흰 티셔츠에 청바지 차림의, 사장했던 사람치곤 다소 괴짜 같은 모습으로 등장했다.

사장에서 해임된 후 삶이 완전히 달라졌다는 신창연 전 대표.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신창연 전 대표의 근황과 사장 자리에서 물러났어도 사라지지 않은 신창연 DNA 비밀을 낱낱이 공개한다.

◆ "저는 사장님이 아니라 해피님입니다"

수유동에 작은 일식당. 그곳에는 사장님이 아닌, 해피님이 있다. 이곳의 직원들은 모두 호칭이 ‘~님’으로 통일된다. 이상현 사장은 20년 넘게 직원들을 ‘식구님’이라 존대하며, 때때로 식구님의 발까지 씻겨주기도 한다. 얼핏 보면 기이하기도 한 이 작은 식당만의 반전. 그 이야기의 비밀은 무엇일까? 

이번 주 일요일에 방송되는 SBS 스페셜 '회사를 바꾼 괴짜 사장' 에서는 직원들과의 끈끈한 신뢰를 바탕으로 ‘일터 민주주의(workplace democracy)’를 실천하며 새로운 ‘리더의 길’을 만들어가고 있는 사장들의 삶을 중심으로, 소통과 공유의 리더십이 무엇인지에 대한 화두를 던지고자 한다.

SBS 스페셜은 9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SBS 방송/연예 뉴스
(Copyrights ⓒ SBS & SBS콘텐츠허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인쇄

SBS 관계방송사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