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서비스 바로가기 안내



좌측영역


실시간 인기 다운로드

정액권구매정액권구매 더보기

무한자유이용권
무한자유이용권
무한자유이용권

문제해결문제해결 더보기

무한자유이용권

<당신은 너무합니다> 정겨운, 냉탕과 온탕 오가는 '시선강탈 매력'

logol 기사입력 : 2017-03-20 08:16원문보기

‘극과 극 반전 매력이 주는 매력!’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속 박현준 역으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선보이고 있는 정겨운이 아버지 (전광렬)과는 날선 대립으로 한없이 차가운 모습으로 냉정한 면모를 선보였던 것과 달리 해당(구혜선)의 아버지 강식(강남길)과 함께 있을 때는 부드러운 모습으로 눈길을 모으고 있는 것.





19일(일) 방송된 6회에서는 현준이 해당이 자신을 상대해주지 않자 전략을 바꿔 해당의 아버지를 찾아가 이야기를 하는 장면이 방송됐다. 강식의 주유소에 찾아간 현준은 인자한 표정으로 해당의 자랑을 늘어놓는 강식에게 “아버님이 참 좋으신 거 같아요” 라며 따뜻한 미소를 보였다. 특히, 운동을 하다가도 해당의 친구라는 이유만으로 대가없이 자신에게 호의를 베풀던 강식을 떠올리며 아이같은 웃음을 짓기도 했다.



하지만 지나(엄정화)과 함께 있는 성환의 모습을 본 그의 모습은 180도 달랐다. 현준은 두 사람에게 “무슨 신혼부부 같습니다.위기 좋네, 화기애애하고” 라며 날선 반응을 보였다.





강식과 함께 있을 때 보여준 현준의 풀어진 모습은 그동안의 현준 캐릭터와 전혀 상반된 모습으로, 아버지를 향해 차가운 독설과노를 표출할 때 단호한 눈빛과 살벌한 표정과 말투는 달라진 감정을 탁월하게 표현해내고 있는 것.



이처럼 표정부터 몸짓까지 180도 다른 연기로 남다른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정겨운이 앞으로 극이 어떻게 이끌어 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매주 토, 일 저녁 8시 45분에 방송된다.

차수현
(Copyrights ⓒ iMBC & TVia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목록인쇄

SBS 관계방송사 바로가기